top of page

방글라데시 24년 1-2월 GMC, CLMS 선교



방글라데시의 새해는 찬란하게 밝았습니다.

     

날마다 믿음이 성장해가는 구 힌두교도 자매님들의 말씀을 듣는 뜨거운 열정과 기도의 외침이 성전에서 메아리치고... CLMS 미션스쿨 어린이들의 2회 기도와 말씀공부도 날로 믿음의 뿌리를 내리고 있습니다. 등 뒤에 그리스도의 용사(Warriors of Jesus Christ)라고 새긴 단체 유니폼을 입고 믿음의 세겹줄로 단단히 뭉친 이 어린이 중보 용사들의 미래가 기대됩니다.

     

작년 겨울에 태어난 조이목사님 장녀 글로리아는 첫돌을 맞이해서 가족간 훈훈한 돌 잔치를 했고, 동생 흐리도이 사역자도 첫 딸을 낳아 기쁨에 겨워하고 있습니다.

     

성도들의 이마와 정수리에 붉은 빛 힌두 사인을 아직 지니고 있어도 방글라데시 문화에서는 크리스천에게조차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하지만 주님 안에서 새 삶을 시작했으니 그것조차 없애도록 가르치겠다고 합니다.

     

동네마다 새워진 셀 미션스쿨을 주기적으로 심방하고, 8개 성인 기도처소를 돌며 기도의 굼불을 열심히 지피고 있는 조이목사님과 흐리도이사역자님의 젊은 열정으로 방글라데시 GMC와 CLMS는 꾸준한 성장을 지속하고 있음을 주님께 감사드리며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