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12월 30일



2016년 12월 30일 오후 12:48

미얀마 교회가 점점 부흥하는 가운데

이번 성탄절에

불교도들을 대상으로

복음의 말씀으로,

선물로 기쁨을 안겨주었습니다.

글로벌선교센터에서 개척한지

불과 몇 개월 안되었지만

나날이 수가 더해가며

성도들이 알곡으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5명의 고아는

탕목사님과 함께 살면서 점점

그리스도의 용사로 변해가고 있다고 합니다.

불교가 만연한 미얀마에

예수 그리스도의 큰 승리가

새해에도 깃발을 높이

펄럭이기를 기원합니다.